본문 바로가기
라이프/건강 정보

환절기 면역력 높여주는 음식(채소) 3가지

by 세상의 모든것을 공유하다 공유바로 2021. 2. 25.
반응형

환절기 면역력 높여주는 음식(채소) 3가지

요즘 들어 대기가 건조하고, 일교차가 커짐에 따라 면역력이 저하될 수 있으니 옷차림을 따뜻하게 하고 식단과 운동 등 건강관리에 더욱 주의가 필요합니다.

환절기 면역력을 높여주는 음식(채소) 3가지를 알아보겠습니다.

1. 항산화물질 풍부한 슈퍼푸드 브로콜리

환절기 면역력 높여주는 음식(채소) 브로콜리

환절기 면역력 높여주는 음식(채소) 브로콜리 효능

브로콜리에는 고혈압 위험을 낮추는 칼륨이 100g당 370㎎이 들어 있고, 임산부의 기형아 출산 위험을 낮추고 빈혈을 예방하는 엽산과 당뇨병 환자에게 유익한 크롬도 함유하고 있습니다.

또한 비타민C가 풍부하고 칼슘의 흡수를 촉진해 뼈의 건강을 돕는 역할을 하며, 이 밖에도 야맹증 개선, 면역력 증강, 피로해소에 좋습니다.

브로콜리를 즐겨 먹으면 폐암, 위암, 대장암, 유방암, 자궁암, 전립선암 등에 걸릴 위험이 낮아진다는 것이 여러 역학조사를 통해 알려져 있습니다.

환절기 면역력 높여주는 음식(채소) 브로콜리 보관방법

브로콜리는 장기보관하기 힘들기에 빨리 먹는 것이 좋으나, 밀폐용기 혹은 지퍼백 등에 넣어서 냉장보관하면 3~4일 정도 보관할 수 있습니다.

살짝 데친 브로콜리의 물기를 빼서 밀폐용기 혹은 지퍼백에 넣어 냉동보관 한다면 2~3주까지 보관이 가능합니다.

2. 자연이 준 천연 소화제 ‘무’

환절기 면역력 높여주는 음식(채소) 무

환절기 면역력 높여주는 음식(채소)효능

무는 비타민C의 함량이 20~25mg으로 겨울철 중요한 비타민 공급원 역할을 해왔으며, 무에 함유된 메틸메르캅탄 성분은 감기 균 억제 기능이 있어 감기 예방에 효과적입니다. 또한 글루코시노레이트 성분은 독성을 제거해주고 식중독 예방과 항암효과에 좋습니다.


환절기 면역력 높여주는 음식(채소)
보관방법

무를 오랫동안 저장하기 위해서는 4~5℃의 온도가 적합합니다.

잎은 뿌리의 수분을 빼앗아 바람이 들 수 있으므로 저장할 때는 잎을 잘라내고 흙이 묻은 상태로 랩이나 신문지에 싼 후  바람이 잘 통하고 그늘진 곳에 저장하면 5~7일 정도 보관할 수 있습니다.

 

3. 채소의 왕으로 불리는 건강 채소 ‘시금치’

환절기 면역력 높여주는 음식(채소) 시금치

환절기 면역력 높여주는 음식(채소) 시금치 효능

시금치는 3대 영양소뿐 아니라 수분, 비타민, 무기질 등을 다량 함유한 녹황색 채소로 성장기 아이들, 여성과 임산부, 노인 등 남녀노소 모두에게 유익한 식재료입니다.

시금치의 엽산은 뇌 기능을 개선해 치매 위험을 감소해주며, 세포와 DNA 분열에 관여해 기형아 출생 위험을 낮춰주는 등 노인과 가임기 여성 및 임산부에게 효과적인 식품입니다.

 

환절기 면역력 높여주는 음식(채소) 시금치 보관방법

사용 전 흙이 묻은 상태로 키친타월에 싼 후 냉장고 신선실에 세워 보관하는 것이 좋습니다.

냉장 보관 중인 시금치를 꺼내 물을 뿌려주면 수분이 유지되고 통기가 되어 신선도가 유지되며, 데친 시금치를 보관할 경우에는 비닐 팩으로 밀봉해 냉동 보관합니다.

 

지금까지 환절기 면역력 높여주는 음식(채소) 3가지에 대해서 알아보았습니다.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반응형

댓글0